'뭉치면 퇴근' 특집
"미주 왜 셀카 보냈대?"
정준하, 서운함 드러내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정준하가 단체 대화방의 존재를 알게 됐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유재석, 하하, 정준하, 이미주, 신봉선의 '뭉치면 퇴근' 특집이 그려졌다.

하하는 "미주는 아침에 왜 자기 셀카 사진을 보냈대?"라고 물었고, 신봉선은 "그냥 오늘 하루 파이팅하자고 보낸 거겠지"라고 말했다.

두 사람의 대화를 들은 정준하는 "아, 너네 방이 있구나?"라며 자신이 없는 단체 대화방의 존재를 알게 됐다. 하하는 "왜 방을 만들게 됐지?"라며 당황했고, 신봉선은 "오빠가 굴비 보내준다고 집 주소 달라고 해서 그랬다"라고 말했다.

정준하는 "나도 굴비는 받았는데 방에 없네?"라며 서운해 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