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BC
사진제공=MBC


댄서 모니카와 립제이가 연애 토크를 펼친다.

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모니카와 립제이의 연애에 대한 솔직한 입담이 공개된다.

이날 모니카와 립제이는 누가 먼저랄 것도 없이 "외롭다~"라고 털어놔 눈길을 끈다. 특히, 모니카는 "고백하고 싶어!"라고 외쳐 그 고백 상대는 누구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모니카는 "소개팅 들어오면 무조건 할 것"이라며 "진지하게 고민 중"이라고 소개팅에 진심인 모습을 드러낸다. 평소 프로 짝사랑꾼이라는 모니카는 "단 한 명만 날 좋아해 주면 된다"라며 연애에 강한 의지를 드러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립제이는 모르는 번호로 온 전화에 한껏 설렜던 일화를 털어놓는다. 하지만 넘치는 설렘도 잠시, 이에 얽힌 소름 끼치는 반전 사연이 공개돼 MC들을 박장대소하게 만든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