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체 불가 명품배우 곽시양
'미운 남의 새끼' 출격
화려한 요리 실력 공개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


배우 곽시양이 순도 200%의 친근한 반전 일상과 함께 역대급 요리 실력을 공개한다.

오는 7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곽시양이 출연한다. 그는 드라마 속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는 달리, 집에서는 편안 잠옷 차림으로 옥수수를 따며 ‘줌마미’ 를 뽐내 눈길을 끈다.

곽시양은 입을 벌린 채 TV 드라마에 집중하는가 하면 떨어진 옥수수를 주워 먹는 등 인간미 넘치는 일상을 공개, 스튜디오에서는 “시양 씨한테 저런 면이 있었나요?“라는 친근한 반응을 이끈다.

그러나 멍뭉미 넘치는 모습도 잠시, 곽시양은 수북이 딴 옥수수알을 넣어 ‘옥수수밥’을 안치기 시작한다. 밥 하나도 그냥 짓지 않는, 범상치 않은 요리 철학으로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후 본격적으로 요리 재료를 손질하던 곽시양은 엄청난 스피드로 '노룩 칼질' 까지 선보여 스튜디오를 깜짝 놀라게 한다. ‘장금이’ 뺨치는 손놀림으로 순식간에 여러 요리를 완성해 나가는 그는 수육에 비장의 무기(?)를 넣어 살림에 일가견이 있는 母벤져스마저 감탄케 한다.

한편, 곽시양은 식사하러 온 손님들에게 진지한 표정으로 본인의 '요리 명언'을 발사하고, 요리 실력만큼이나 남다른 먹성으로 ‘폭풍 먹방’을 선보여 스튜디오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미운 우리 새끼'는 7일(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