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현우의 말실수에 눈시울 붉힌 박하나
설렘도 잠시! 순식간에 일그러진 얼굴
지현우, ‘놀람+당황’ 복잡 미묘한 표정
사진 제공=지앤지프로덕션
사진 제공=지앤지프로덕션


‘신사와 아가씨’의 지현우가 박하나를 울린다.

6일(내일) 방송되는 KBS 2TV ‘신사와 아가씨’ 13회에서는 지현우(이영국 역)가 도시락을 들고 자신을 찾아온 박하나(조사라 역)에게 말실수를 하게 된다.

앞서 조사라(박하나 분)는 이영국(지현우 분)과 박단단(이세희 분)의 가까워진 거리를 질투했다. 조사라는 왕대란(차화연 분)과 힘을 합쳐 박단단을 집에서 내쫓기 위한 계획을 실행했지만, 이세찬(유준서 분)의 폭로에 실패로 돌아갔다. 이 일을 계기로 이영국과 박단단의 사이는 더욱 돈독해졌고, 이는 조사라의 거센 질투를 불러와 흥미진진한 세 사람의 관계에 이목이 쏠린 상황이다.

5일(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이영국의 다양한 감정 변화가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는 자신의 앞에 놓인 도시락에도 별다른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반면 조사라는 한껏 설레는 표정으로 이영국을 대하고 있어 그녀가 본격적으로 그를 향한 마음을 드러내는 것일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또 다른 사진 속 이영국은 뭔가에 당황한 표정이며, 조사라의 얼굴도 일그러져 있어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그녀의 눈시울이 붉어져 있어 어떤 사연이 담겨 있을지 본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신사와 아가씨’ 제작진은 “이영국과 조사라에게 뜻밖의 일이 발생한다. 특히 설레는 표정을 안고 이영국에게 향했던 조사라가 그의 말 한마디에 무너져 내린다. 과연 두 사람이 급속도로 얼어붙은 분위기를 내뿜은 이유는 무엇일지 주목해 달라”라고 전했다.

'신사와 아가씨' 13회는 6일(내일) 저녁 7시 55분에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