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터 감바스' 공개
푸시업 팔 근육 운동
"저 기계 터졌다"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류수영이 팔 근육을 자랑했다.

5일 밤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어남선생' 류수영의 버터 감바스 비법이 공개됐다.

제작진 중 한 명은 "집에서 감바스를 만들면 맛이 없는데 왜 그런 거냐"라고 물었고, 류수영은 새우의 크기부터 여러 팁들을 소개했다.

류수영은 "팔 한 번만 찍겠다"는 촬영감독의 말에 갑자기 카메라 앵글에서 사라졌다. 그는 바닥에서 푸시업 운동을 하며 팔 근육을 만들었고 '성난 근육'이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를 지켜본 정상훈은 "마늘 다지기가 저렇게 힘든 거냐", 붐은 "누가 마늘을 저렇게 다지냐"라고 난색을 표했다. 류수영은 "결국 저 기계 터졌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류수영은 자신의 감바스 요리 꿀팁으로 라면 수프 비법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