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밤' 제작발표회
첫 연기 도전 김종현
"잘하고 오라고 응원"
'너의 밤이되어줄게' 김종현 / 사진=SBS 제공
'너의 밤이되어줄게' 김종현 / 사진=SBS 제공


배우 김종현이 그룹 뉴이스트 멤버들의 응원을 받았다고 했다.

4일 오후 '너의 밤이 되어줄게'(이하 '너의 밤') 종영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안지숙 감독과 정인선, 이준영, 장동주, 김종현(JR), 윤지성, 김동현이 참석했다.

'너의 밤'은 몽유병을 앓고 있는 월드스타 아이돌과 비밀리에 이를 치료해야 하는 신분 위장 입주 주치의의 달콤 살벌한, 멘탈 치유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이날 김종현은 첫 연기 도전에 대해 "어려운 점이 많았다. 처음이다보니까 현장 분위기 적응부터 하나부터 열까지 다 어려웠다"며 "다행히 감독님, 스태프, 배우님들이 많은 조언을 해주셔서 화기애애하게 촬영했다. 점점 더 내가 발전할 수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많은 걸 배우고 얻어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실제 아이돌 생활과 다른 부분도 있지만 비슷한 점이 많다. 과거를 돌아보면서 촬영을 했다"고 했다.

뉴이스트 멤버들의 반응을 묻자 "다른 멤버들도 뮤지컬, 연기 등 다양하게 활동을 하고 있다. 먼저 연기를 해본 친구들이 있어서 많은 조언을 얻었다"며 "개인 활동할 때마다 서로 응원해준다. 많은 말을 해주기보다는 '잘할 거니까 잘 하고 와'라고 하는 편"이라고 했다.

'너의 밤이 되어줄게'는 오는 7일 오후 11시 5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