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우파' 크루 리더들
"하나도 실감 안 나"
허니제이, 리더다운 결정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허니제이가 홀리뱅 1등 상금의 사용처를 전했다.

3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스트릿 힙 파이터' 특집으로,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 크루 리더들이 출연했다.

허니제이는 "아직 하나도 실감이 나지 않는다. 체감을 전혀 못 하는 상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상이, 우리 팀이 잘해서라기보다는, 댄스신을 만들어준 선배님이 있고 지금까지 이끌어온 동료들이 있고 이어나갈 후배들이 있는데 모두와 누리고 싶다는 말을 하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우승 상금 5000만원에 대해 "우리 멤버 한 명이 1회 때 배틀을 하고 다쳤다. 무릎을 심하게 다쳐서 수술도 하고, 들어보니까 부담이 되는 액수더라. 혹시라도 1등해서 상금을 타면 메꿔주자는 얘기를 했었다. 그 멤버에게 들어간 돈을 주려고 한다. 나머지는 나눠서 쓰려고 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허니제이가 리더인 홀리뱅은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최종 우승을 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