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준 "퀴즈 1등 자부심"
박군, 전교 1등까지
"학생회장도 당선돼"
'대한외국인'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박군이 학창 시절 전교 1등까지 했다고 말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김용준, 박군, 이은지, 최영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용준은 퀴즈 자신감에 대해 "학창 시절에 공부와는 거리가 멀었지만, 최근에 퀴즈 어플에서 우승을 한 적이 있다. 상금이 조금 적긴 했지만 1등을 했다는 자부심이 있다"라고 말했다.

박군은 "학창 시절에 알바를 하면서 전교 1등까지도 해봤다. 3학년 때는 학생회장도 당선돼서 활동을 했었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최영재는 "나는 이름부터 영재다. 고등학교 때는 10등 안에 항상 들었다. 수능에서 언어영역을 1개 틀렸다"라고 자랑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