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로맨스 계보 잇는다
심쿵 주의보 발령
매력적 '케미' 기대
'학교 2021' / 사진 = KBS 제공
'학교 2021' / 사진 = KBS 제공


'학교 2021' 김요한과 추영우가 상반된 매력으로 여심 저격에 나선다.

오는 17일 밤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학교 2021'(극본 동희선 조아라 연출 김민태)에서 김요한(공기준 역)과 추영우(정영주 역)는 각각 세상만사 무심한 공기준과 차갑고 까칠한 전학생 정영주로 분해 브로맨스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학교 2021'은 입시경쟁이 아닌 다른 길을 선택한 아이들, 모호한 경계에 놓인 열여덟 청춘들의 꿈과 우정, 설렘의 성장기를 그린 작품이다.

3일 공개된 스틸 속 정영주(추영우 분)는 날 선 눈빛으로 공기준(김요한 분)을 바라보고 있어 긴장감을 자아낸다. 살벌한 표정으로 공기준을 노려보는 정영주와 물러섬 없이 그를 응시하는 공기준의 모습은 금방이라도 무슨 일이 일어날 것만 같은 아슬아슬한 기류를 자아낸다. 과연 두 사람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는 이유가 무엇인지, 이들이 품은 비밀스러운 과거가 더욱 궁금해진다.

'학교 2021' 제작진은 "공기준과 정영주는 상반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때로는 격하게, 또 뜨겁게 부딪히는 두 사람이 만들어갈 이야기에 주목해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학교 2021'은 오는 17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