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경이' 최영준 (사진=방송 화면 캡처)
'구경이' 최영준 (사진=방송 화면 캡처)



최근 굵직굵직한 흥행 드라마들의 감초 역할을 맡았던 ‘흥행 메이커’ 배우 최영준이 드라마 ‘구경이’에서 또 한번 활약했다.

JTBC 토일드라마 ‘구경이'로 돌아온 최영준이 반가움을 자아냈다. ‘구경이’는 게임도 수사도 렉 걸리면 못 참는 방구석 의심러 구경이(이영애)의 하드보일드 코믹 추적극이다. 최영준은 극중 구경이의 남편이자 고등학교 연극부 교사인 ‘장성우’역을 맡았다.

최영준은 지난 30일 방영된 ‘구경이’ 1회에서 연극반 담당 교사로 첫 등장했다. 단순히 교내 고양이 살인 사건의 용의자 중 한 명일 것이라 예상되었던 장성우는 과거 경찰이었던 구경이의 남편으로 밝혀지며 흥미를 유발했다. 뿐만 아니라 구경이가 남편을 죽인 여자라는 소문이 드러나며 구경이와의 과거에 대해서도 궁금증을 자아냈다.

2회에서는 장성우가 한 학생의 죽음과 관련된 스캔들에 휘말려 자살을 했다는 것과, 장성우를 보고 “당신이 누군지 모르겠다”며 소리치던 구경이의 모습까지 그려졌다. 또한 학교를 떠나던 K(김혜준)를 향해 진심 어린 조언을 해주는 장성우의 따뜻한 면모도 보여지며 앞으로 전개될 이야기에 관심이 모아졌다.

최영준은 다년간 연극 무대에서 쌓은 내공 있는 연기력과 안정적인 호흡으로 ‘구경이’에 안착했다. 드라마 ‘악의 꽃’부터 ‘빈센조’, ‘마인’과 ‘슬기로운 의사생활’시리즈까지 흥행 작품마다 함께였던 최영준이기에 그가 선택한 ‘구경이’에 대한 기대도 크다.

매 작품마다 디테일한 연기로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하며 시청자들에게 인정받은 최영준. 베일에 싸인 장성우라는 인물을 자신만의 색깔로 그려낸 최영준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JTBC 드라마 '구경이'는 매주 토, 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류정민 텐아시아 기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