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윈도 여왕의 집' 송윤아 (사진=채널A 제공)
'쇼윈도 여왕의 집' 송윤아 (사진=채널A 제공)



'쇼윈도:여왕의 집' 여왕 송윤아가 우아한 카리스마로 완벽한 여왕의 삶을 그린다.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채널A 10주년특별기획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 을 향한 대중의 기대가 뜨겁다. 매 작품 섬세하고 강렬한 연기로 시청자를 사로잡는 배우 송윤아가 있기 떄문이다.

'쇼윈도: 여왕의 집'은 남편의 여자인 줄 모르고 불륜을 응원한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리는 미스터리 치정 멜로드라마다. 극 중 송윤아는 미모와 지성은 물론 자상한 남편, 사랑스러운 아이들, 남부럽지 않은 재력 등 모든 것을 갖춘 한선주를 연기한다.

이런 가운데 1일 '쇼윈도:여왕의 집' 제작진이 송윤아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사진 속 송윤아는 매사 완벽한 여왕 한선주 그 자체다. 화려함부터 여유로운 분위기까지, 누구도 흉내 낼 수 없는 아우라를 풍긴다.

먼저 첫 번째 스틸에는 드레스와 액세서리로 럭셔리한 스타일링을 연출한 송윤아가 담겨있다. 스타일링으로 더해진 고급스러운 분위기가 한번, 화려한 복장을 뚫고 나오는 송윤아의 미모가 또 한번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는 극 중 한 행사에 참여한 한선주를 포착한 것으로, 그녀의 사회적 위치를 짐작하게 한다.

이어 또 다른 사진에서 송윤아는 배 위에서 푸른 바다를 바라보며 여유를 즐기고 있다. 첫 번째 사진과 달리 편안해 보이는 스타일링에도 빛을 발하는 그녀의 우아함이 감탄을 자아낸다.

그러나 드라마는 화려하고 여유로운 삶을 영위하던 여왕 한선주의 삶에 시작되는 균열을 다룰 예정이다. 남편 신명섭(이성재 분)의 옆자리를 탐내고 쳐들어온 침입자 윤미라(전소민 분)에 의해 완벽한 인생에 금이 가기 시작하는 것. 송윤아의 섬세한 연기력이 한선주가 겪는 인생의 소용돌이를 어떻게 표현할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기대를 모은다.

한편 채널A 10주년특별기획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은 오는 29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류정민 텐아시아 기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