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꾼 도시 여자들-이선빈' (사진=방송 화면 캡처)
'술꾼 도시 여자들-이선빈' (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이선빈이 ‘술꾼도시여자들’에서 반전 매력을 가진 예능 작가로 완벽 변신하며, 남다른 존재감을 입증했다.

이선빈은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에서 술을 사랑하는 주당이지만, 공과 사는 확실한 매력 만점 예능 작가 ‘안소희’ 역을 열연해 시청자의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지난 29일 공개된 ‘술꾼도시여자들’ 3, 4화에서는 이선빈 특유의 캐릭터 소화력이 더욱 빛을 발했다. 건강을생각해 술을 줄이려다가도, 결국 친구들과 술잔을 부딪치며 분위기를 이끄는 소희의 털털한 모습은 시청자를매료시키기에 충분했다. 여기에 우정으로 똘똘 뭉친 한지연(한선화 분), 강지구(정은지 분)와 역대급 호흡까지 자랑해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소희와 예능 PD 강북구(최시원 분)의 앙숙 케미 역시 시청자의 시선을 제대로 사로잡았다. 사사건건 부딪치는 북구의 멱살을 잡고 맞서다가 의외의 커플 케미를 뽐내는 두 사람의 모습이 극의 재미를 더했다.

이처럼 이선빈은 일할 때는 프로페셔널 하지만, 실은 물러터진 허당매력의 소유자 안소희를 안정적으로 표현해 호평을 얻고 있다. 개성 강한 캐릭터로 변신한 이선빈이 ‘술꾼도시여자들’에서 보여줄 활약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이선빈이 출연하는 ‘술꾼도시여자들’은 미깡 작가의 웹툰 ‘술꾼도시처녀들’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하루 끝의 술 한 잔’이 신념인 동갑내기 세 친구의 일상을 그린 드라마다. 매주 금요일 티빙을 통해 단독 공개된다.



류정민 텐아시아 기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