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남기♥이다은 데이트
꿀 뚝뚝 떨어지네
이지혜 "나는 부러워"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유세윤이 달달한 데이트를 즐겁게 바라봤다.

31일 밤 방송된 MBN '돌싱글즈2'에는 윤남기와 이다은의 데이트 모습이 그려졌다.

1 대 1 데이트에서 윤남기는 이다은과 데이트를 하게 됐고, 윤남기는 이다은을 사랑스럽게 쳐다봤다. 정겨운은 "저게 데이트다"라며 달달한 분위기를 언급했다.

이다은은 자신을 빤히 쳐다보는 윤남기에게 왜 쳐다보냐고 물었고, 윤남기는 미소를 지으며 "그냥, 봤어 그냥"이라고 답했다.

스튜디오에서 두 사람의 데이트를 지켜보던 유세윤은 "야! 적당히 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지혜는 "나는 부러워. 한 번만 저렇게 쳐다봐주면 안돼?"라며 유세윤에게 달달한 눈빛을 바랐다.

또 윤남기는 이다은을 사랑스럽게 쳐다보며 카페 데이트를 했다. 윤남기는 "귀가 귀엽네"라며 "궁금한 게 있는데 나는 머리 올린 게 나아, 내린 게 나아?"라고 물었다. 이다은은 "본 중에 오늘이 제일 잘 생겨보였어"라며 윤남기의 직진 마음에 화답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