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팀으로 게임 진행
'쌍방향 고요 속의 외침'
"애교쟁이가 맞았어?"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김종국이 송지효에게 '결혼'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31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개그맨 김준호가 출연했다.

이들은 쌍방향 고요 속의 외침 게임을 진행했다. 김종국과 송지효가 한 팀이 됐다. 하하와 양세찬은 "자만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래가 나오는 헤드폰을 끼고 서로에게 문제를 냈다. 김종국은 '맞선'을 설명, "남자 여자 만나서", "결혼할래?"라고 말했고 유재석은 "너와 나"라고 설명을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송지효는 '애교쟁이'를 설명했고 귀여운 표정과 눈빛을 보냈다. 양세찬은 "매일 보던 거라"라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종국은 정답을 맞혔다. 김종국은 "애교쟁이가 맞았어?"라고 놀라워 했고, 송지효는 "내가 설명을 잘했나봐"라며 또 다시 애교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