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구경이', 지난 30일 방송
김혜준, 미스테리한 여대생 케이 役
첫 등장부터 '강렬'
/사진=JTBC 토일드라마 '구경이' 방송화면
/사진=JTBC 토일드라마 '구경이' 방송화면


배우 김혜준이 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JTBC 새 토일드라마 '구경이'에서다.

지난 30일 방송된 '구경이'에서 김혜준은 미스터리한 학생 케이 역으로 처음 등장했다. 그는 친구들과 잘 어울리는 평범한 학생같이 보였다. 하지만 어딘가 수상했다. 학교에서 지내던 고양이가 죽임을 당했는데도 아무렇지 않은 듯 표정을 짓는가 하면, 친구가 "범인을 죽여 버리겠다"며 분노하자 범인으로 추정되는 수위 아저씨를 살인하려고 했다. 이렇듯 해맑은 모습 뒤 섬뜩함으로 아슬아슬한 긴장감을 드러냈다.

특히 케이는 부동액을 먹인 수위 아저씨가 아직 살아있다는 소식을 듣자, 아무렇지 않는 듯 웃으며 아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두려움을 느끼는 친구에 "왜 네가 죽이고 싶다며? 네가 죽이고 싶다고 했잖아"라고 말했다.

김혜준은 속내를 전혀 알 수 없는 캐릭터에 빙의해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그는 섬세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미스터리한 느낌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등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자랑했다.

한편 '구경이'는 게임도 수사도 렉 걸리면 못 참는 방구석 의심러 구경이(이영애 분)의 코믹 추적물로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