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스틸컷./사진제공=SBS
'런닝맨' 스틸컷./사진제공=SBS


SBS 예능 ‘런닝맨’에서 송지효가 파격 발언을 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내년이 더 기대되는 연예인’이라는 주제로 토론을 진행했다. 송지효는 “모든 일은 한 방, 한 번이 아닌 쌓아가는 과정이다. 사랑도 알아가고 일도 찾아 활약하겠다”며 파격적인 2022년 계획을 밝혔다. 이에 일과 사랑 계획 속에 과연 ‘런닝맨 공식 러브라인’ 김종국이 존재하는지 관심이 집중된다.

이어 유재석이 김종국에게 그의 과거 러브라인과 송지효를 엮어서 언급하자, 송지효는 “왜 김종국 의견만 물어보냐?”라고 발끈했고, 심지어 “(김종국의 과거 러브라인) 싫다”라며 이제까지 본 적 없는 강한 질투로 ‘꾹지효’ 러브라인의 불씨를 지폈다.

또한 송지효는 최근에 세상과 담을 허물고 있는 사생활까지 언급하며 반전 모습을 공개했다는 후문.

송지효의 파격적인 신년 계획과 ‘럽지효’의 질투 모멘트는 31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