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이하늬가 성형 수술로 얼굴을 바꾸고 진서연 옆에 있던 이화겸을 찾아냈다.

지난 30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더우먼'에서는 성형 수술로 얼굴을 바꾼 강미나(이화겸 분)의 정체를 한성혜(진서연 분)와 조연주(이하늬 분) 모두에게 발각됐다.

이날 한성혜가 조연주 할머니 뺑소니 사건에 이어, 한승욱(이상윤 분) 아버지 한강식(박지일 분)을 죽인 진범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한성혜는 사건 당일 한주 공장 사무실에서 한강식과 회계장부로 몸싸움을 벌이던 중 악에 받쳐 세게 밀어냈고, 이에 뒤로 넘어진 한강식은 책상 모서리에 머리를 부딪쳐 쓰러지면서 죽음을 맞았다.

정도우(김봉만 분)는 현장을 목격하고 119에 신고하려했지만 한성혜는 "늦었어"라고 말하며 신고를 말렸다. 정도우는 한성혜에케 차키를 건네고 현장을 먼저 떠나라고 했다. 이후 그는 한강식을 옮긴 뒤 공장에 불을 질렀다.

조연주는 류승덕(김원해 분)과 한성혜가 검사장실에서 나눈 대화를 모두 듣고 할머니와 한승욱의 아버지 모두 한성혜가 죽였다는 것을 알았다. 정신을 차리고 류승덕의 시계에서 찾은 USB 안에는 14년 전 한주 공장에서 있었던 한성혜의 CCTV 장면이 있었다. 결정적 증거를 손에 쥔 조연주와 한승욱은 재심 신청을 결심했지만, 이때 조연주가 강미나 사칭 혐의로 강은화(황영희 분)로부터 고소를 당하면서 정직 2개월 처분을 받았다.

아버지 한영식(전국환 분)을 구속시킨 후 한주그룹 회장 대행에 나선 한성혜. 류승덕과 대화를 통해 그가 가진 증거가 당시 공장 복도 CCTV라고 추측하면서 정도우에게 "너 어떡해"라며 은근히 정도우에게 뒤집어 씌웠다. 정도우는 그 길로 자수했다.
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강미나 사칭 혐의로 대한민국이 떠들썩해지자 조연주와 한승욱은 집 안에 갇히게 됐다. 나갈 수도 없는 상황에서 두 사람은 의문의 우편물을 받았다, 그 속에는 한주그룹의 치부와 증거가 담긴 USB 하나를 발견했다. 조연주와 한승욱은 발신인을 찾기 위해 배달부와 옷을 바꿔 입고 우체통 근처까지 향했지만 아무런 단서도 찾지 못했다.

조연주는 "나는 시험을 볼 때 이 중 옳은 것을 고르세요라는 문제가 가장 어려웠다. 답이 하나가 아닌 게 어려웠다. 지금 우리에게 답이 많아서 어려운 게 아닐까"라며 "그냥 가장 중요한 답 하나를 찾으면 되지 않을까? 강미나 그 여자를 찾는 거"라고 말했다.

이어 "한성혜의 약점을 알았기 때문에 도망칠 수밖에 없었던 사람. 그래서 한성혜가 있는 한 평생 안전하지 않은 사람, 그리고 유전자 검사 결과를 조작할 수 있는 강미나의 검체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이라며 한성혜 주변에 새로 나타난 사람에 대해 골똘히 생각했다.

같은 시각 한성혜는 비서 김은정(이화겸 분)에게 위스키 한 잔을 제안하며 마주 앉았고, 김은정이 준비해 온 음식을 보며 "내가 좋아하는 견과류만 골라 담았네. 참 센스 있어. 정말 센스 맞아?"라고 물어 김은정을 당황케 했다. 한성혜는 김은정에게 수상함을 느꼈던 모든 행적은 언급했다 그러면서 "앞에 놓인 땅콩 먹어봐"라고 말했다.
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김은정이 망설임 없이 땅콩을 입에 넣자, 한성혜는 김은정의 머리카락으로 한 친자 검사지를 꺼내 던지며 "복수라도 하려고 나타난 거야? 넌 내가 아직도 나쁘다고 생각하니? 날 속이고 있던 사람이 누군데"라고 분노를 터트렸다. 이에 김은정이 도망치자 한성혜는 김은정을 잡으라고 지시했다.

김은정의 앞에는 삼거피라 조직원들이 있었다. 김은정이 견과류 알레르기 증상으로 목을 부여잡은 순간, 한승욱이 나타나 소화기를 뿌려 눈 앞을 가렸다. 쫓아 내려오던 나머지 조직원들은 최재치(초달환 분)와 왕필규(이규복 분)가 왕년의 솜씨를 발휘해 싸웠다.

주차장으로 달려간 김은정 앞에 차가 달려들었다. 운전자는 조연주. 조연주는 "타요 강미나 씨!"라고 외치며 한성혜와의 진짜 싸움이 시작됐다는 걸 알렸다.
사진=SBS 방송화면
사진=SBS 방송화면
한편 해외로 도피한 강미나가 성형수술을 받는 과거가 밝혀졌다. 강미나는 "지긋지긋한 인생 이제 끝이다. 지금과 완전히 다른 얼굴이기만 하면 돼. 아무도 나를 알아볼 수 없는 완전히 다른 새 얼굴"이라며 수술을 받았고 이전과 얼굴이 완전히 달라졌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