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수, 심하은 위한 '프로 백토커'로 변신
'천스윗' 면모 방출
"하은이가 곱창 좋아한다" 아내 '최애' 음식 기억
사진제공= MBC 에브리원 '브래드PT&GYM캐리'(
사진제공= MBC 에브리원 '브래드PT&GYM캐리'(


'브래드PT&GYM캐리' 이천수가 아내 심하은을 위한 '프로 백토커'로 나섰다.

지난 29일 방송한 MBC 에브리원 '브래드PT&GYM캐리'(이하 '브래드PT')에서는 이천수가 스튜디오에 출연해 MC 이기광, 김숙, 이현이와 함께 아내 심하은의 다이어트 도전 영상을 지켜봤다. 이천수는 '브래드PT&GYM캐리'에서 열정적인 리액션을 선보였다.

이날 심하은은 어머니의 진심어린 조언에 힘입어 다이어트를 본격적으로 선언했다. 집에 직접 찾아온 구자곤 트레이너에게서 식단 조언을 듣고 복싱 체육관에서 운동도 시작했다.

배우 송중기가 집을 찾는다고 전해들은 후 긴장하고 있던 이천수는 사실 '자칭 송중기'인 구자곤 트레이너가 방문한 것을 확인하며 안심하는 귀여운 면모를 보였다.

구자곤 트레이너가 심하은에게 식사 중 다이어트 식단을 자상하게 조언하자 이천수는 "하은이는 밥 먹을 때 얘기하는 거 싫어한다"고 경계하며 설렘을 자아냈다. 심하은이 식단 조언들을 연달아 '칼 차단'할 때는 활짝 웃으며 반가워했다.

이번 방송에서는 이천수와 심하은 부부 집 냉장고 내부도 공개됐다. 이천수는 "하은이가 곱창을 참 좋아한다"며 아내의 '최애' 음식을 기억하는 '달달한' 모습도 드러냈다.

'브래드PT'에서 이천수는 심하은이 복싱 체육관에서 '잽' 펀치를 열심히 배우자 "왜 저렇게 열심히 배우지?"라며 걱정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심하은이 이천수 얼굴 스티커가 붙은 미트를 열심히 때리자 "열심히 살아야겠다"고 말해 분위기를 띄웠다.

이천수는 '브래드PT'에서 심하은의 다이어트를 위해 구독을 신청한 첫 구독자로 활약 중이다. 그 동안 방송에서 보여준 카리스마를 내려놓고 '천스윗' 면모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