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tv '크라임 퍼즐', 29일 첫 공개
윤계상X고아성X윤경호 출연
배우 윤계상이 29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된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KT
배우 윤계상이 29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된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KT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에 출연하는 배우 윤계상이 삭발 투혼을 감행한 이유를 설명했다.

29일 오전 '크라임 퍼즐'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배우 윤계상, 고아성, 윤경호와 김상훈 감독이 참석했다.

'크라임 퍼즐'은 살인을 자백한 범죄심리학자 한승민(윤계상 분)과 그의 전 연인이자 담당 수사관으로서 사건의 배후를 파헤치는 형사 유희(고아성 분)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스스로 교도소에 갇힌 한승민의 사투와 미스터리한 살인 사건을 쫓는 유희의 추적, 긴밀히 얽힌 투 트랙의 이야기가 장르적 쾌감을 극대화한다.

OCN 드라마 ‘본대로 말하라’에서 치밀한 연출로 호평받은 김상훈 감독과 영화 ‘대립군’ 등을 통해 굵직한 서사의 힘을 보여준 최종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이날 윤계상은 "시나리오를 봤을 때 뭔가 강인한 인상을 주고 싶었다. 천재 범죄 심리학자는 말 그대로 사회에서 인정받는 사람이다. 그런 사람이 살인을 자백한 뒤 교도소에 갇히게 됐을 때 외적인 변화가 있으면 좋을 것 같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감독님과 회의한 끝에 이러한 결정을 내리게 됐다"며 "이번 작품이 웹툰을 기반으로 만들었다. 원작에는 삭발이 없었지만 과감하게 실행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크라임 퍼즐'은 29일 오후 3시 처음 공개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