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에 빠진 이유는?
남편 인기 반응
"끼 부리는 꼴 못 보겠다"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제공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제공


옥상달빛 김윤주가 '라디오스타'에 첫 출격해 남편 10cm 권정열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27일 밤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양희은, 김신영, 옥상달빛 김윤주, 오마이걸 지호와 함께하는 'K-고막 여친'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윤주는 '하드코어 인생아', '수고했어, 오늘도' 등 청춘들을 위한 힐링의 노랫말과 따뜻한 멜로디로 사랑받고 있는 인디밴드 옥상달빛의 보컬이다. 2014년 10cm 권정열과 결혼, 인디밴드계 꿀보이스 커플로 꼽히며 사랑받고 있다.

김윤주는 남편 권정열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먼저 김윤주는 "라디오 방송에서 권정열을 처음 만났다. 원래는 극혐(?)하는 사이였다"고 운을 떼 이목이 쏠린다. 이어 김윤주는 10cm와 함께 공연을 준비하며 예상과 다른 권정열의 "반전 매력에 끌렸다"고 고백해 어떤 사연이 숨어있을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김윤주는 최근 세월을 역주행한 비주얼과 넘치는 끼 덕분에 연예계 유죄 인간으로 불리는 남편 권정열을 지켜본 솔직한 소감도 들려준다. 김윤주는 "남편이 끼 부리는 꼴을 못 보겠다. 골반을 함부로 쓰더라"라며 시니컬한 돌직구를 날려 현장을 초토화시켰다고 전해져 그의 활약을 기대하게 한다.

고된 하루를 토닥여주는 듯한 가사가 인상적인 옥상달빛의 히트곡 '수고했어, 오늘도'는 대표 청춘 힐링송이다. 김윤주는 "1시간 만에 '수고했어, 오늘도'를 썼다"며 대학교 삼수생 시절 경험담을 곡에 녹여냈다고 소개해 시청자들에게 공감과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어 김윤주는 히트곡 '수고했어, 오늘도' 덕분에 옥상달빛이 힐링 밴드로 사랑받고 있지만, 그에 따른 고충도 만만치 않다고 고백한다. 특히 그는 밴드가 착한 이미지로 자리 잡은 탓에 가사를 쓰며 자아분열을 겪은 사연을 고백한다.

옥상달빛이 인디계의 대표 힐링 밴드로 자리 잡기까지 흥미진진한 스토리도 이어진다. 김윤주는 공연 페이로 고구마를 받은 적도 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으며, 무명시절 직접 만든 전단지를 들고 매주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찾아간 사연부터 당시 실제 유희열과 마주치기까지 했다는 운명적인 스토리를 들려줘 기대를 모은다.

또한 김윤주는 원조 힐링 보이스 양희은의 명곡 '한계령'을 재해석한 무대로 귀 호강을 선사할 예정이다. 청아한 목소리로 재해석한 무대에 원곡자 양희은의 극찬이 쏟아졌다고 해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옥상달빛 김윤주와 10cm 권정열의 러브스토리는 27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볼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