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민-신우-이준 만남 성사
먹방 대결부터 일일 축구 교실 참여
이동국-시안 깜짝 등장
사진제공=HTBC
사진제공=HTBC


김현숙X하민 가족과 김나영X신우X이준 가족의 만남이 성사됐다.

27일(수) 방송되는 JTBC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이하 ‘내가 키운다’)에서는 김현숙-하민 가족과 김나영-신우-이준 가족이 함께 하루를 보낸다. 첫 방송 이후 꾸준히 하민이에 대한 팬심을 드러낸 김나영의 초대로 두 가족의 만남이 성사된 것.

첫 만남의 장소는 한 중국집. ‘내가 키운다’의 공식 ‘먹방 영재’ 하민이와 신우의 만남에 엄마들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기대에 부응하듯 짜장면 먹방의 원조 신우는 본인만의 시그니처 먹방 표정을 선보이며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에 대적하는 ‘백만뷰 먹방’의 주인공 하민이는 하민이표 짬짜면 레시피 공개를 시작으로 끊임없이 음식을 흡입해 ‘먹잘알’의 면모를 뽐냈다.

한편, 이 날 모임은 축구를 좋아하는 아이들을 위해 김나영이 준비한 축구 수업을 위해서였다. 이에 일일 선생님 이동국과 폭풍 성장한 이동국의 아들 시안이도 함께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본격적으로 시작된 축구 수업에서 시안이는 아빠를 똑 닮은 축구 실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고, 이에 질세라 하민이와 신우도 남다른 축구 실력을 보여줬다.

수업 후 시안이를 필두로 김현숙, 김나영 가족은 이동국과 축구 시합에 나섰다. 이동국은 시안이의 강력 수비와 엄마들의 고성 공격에도 불구, 6명을 상대로 고군분투하며 대결을 승부차기까지 끌고 갔다. 아이들과의 대결임에도 승부욕을 드러낸 이동국은 신우의 슈팅을 온몸으로 막아내 엄마들을 놀라게 했다. 결국 이동국의 행동으로 신우는 울음이 터졌는데, 울음도 잠시 신우는 복수를 다짐하며 이동국의 행동을 그대로 따라해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

'내가 키운다'는 27일(수) 밤 9시에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