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BS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KBS엔터테인먼트


가수 이찬원이 MC 첫 데뷔에 설렘을 드러냈다.

이찬원과 김종민은 KBS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을 통해 론칭하는 국내 최초 K-트롯 예능 버라이어티 ‘뽕디스파뤼’ MC에 발탁돼 오는 28일 오후 6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처음으로 KBS 예능의 메인 MC를 맡게 된 이찬원은 "'1박2일'의 열성 팬이라 김종민 형님은 물론, 그 속에 나온 게임까지 모두 좋아한다. 매주 '1박2일'을 본방사수 혹은 다시보기로 보는데 김종민 형님과 이렇게 호흡을 맞추게 될지 몰랐다. 너무나 기쁘다"고 밝혔다.

김종민 역시, 첫 녹화날 이찬원의 첫 MC 데뷔를 축하하기 위해 '인간 화환'으로 변신해 "두부빛깔 이찬원!"을 연호했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의 핵폭탄급 케미가 기대되는 '뽕디스파뤼'는 대한민국을 뒤흔들고 있는 ‘K-트로트’의 중심에 선 트로트 스타들을 초대해 이들의 팬덤과 함께 착한 챌린지에 도전하는 소통형 예능이다. K-트롯돌 팬들을 위한 최애 예능 프로젝트인 만큼 첫 회부터 화려한 트로트 가수들이 게스트로 함께 할 예정이다.

'뽕디스파뤼' 제작진은 "예능 덕력 만렙인 김종민과 ‘K-트롯돌’ 이찬원이 2MC로 만나 특급 시너지를 폭발시킬 것"이라며 "매회 대세 트로트 가수를 초대해 이들의 신상 이슈와 숨겨진 매력을 전하는 것은 물론 팬들과 함께 하는 깜짝 미션을 통해 기부에도 동참하는 착한 챌린지를 이어갈 것이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