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시즌비시즌' 영상 캡처.
사진='시즌비시즌' 영상 캡처.


가수 비가 배우 이시언에게 2000만 원을 빌려달라고 요구, 찐친임을 입증했다.

지난 21일 유튜브채널 '시즌비시즌'에서는 '자급자족 캠핑 먹방'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비는 동막 해수욕장에서 오프닝을 시작했고, 게스트인 배우 송진우와 함께 캠핑에 도전했다.

비는 송진우를 보자마자 "너는 집에 이런 옷 밖에 없어?"라고 디스했고, "미나미(송진우 와이프)"를 부르며 손하트를 건넸다. 이에 송진우가 "형수님!(김태희)"이라며 같이 손하트를 건네자 비는 "잠깐만, 기분 안 좋은데?"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들은 조개구이 먹방을 위해 직접 조개를 캐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투덜거리며 조개를 캐기 시작했고, 조개와 소라 등을 얻었다. 그러나 이들이 캔 건 고작 100g, 두 사람이 먹을 양을 캐려면 최소 5kg가 필요하다는 말에 비는 "그냥 내가 조개 살게"라고 쿨한 모습을 보이며 파업을 선언했다.
사진='시즌비시즌' 영상 캡처.
사진='시즌비시즌' 영상 캡처.
두 사람은 첫 번째 요리 꽃게찜을 보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두 사람은 말없이 꽃게찜 먹방을 시작했고, 비는 "엄청 달다"고 만족해 했다.

최근 비와 송진우는 이시언과 같이 캠핑을 다녀왔다고 밝혔다. 송진우는 "둘이 똑같다. 엄청 티격태격한다"고 밝혔다. 비는 "가는 길에 '시즌비시즌' 촬영팀을 부를까 했다. 근데 시언이가 뭐라고 하더라. 일로 부르지 말라고"라고 말했다.

두 번째 메뉴는 가리비, 세 번째 메뉴는 오징어 숙회, 메인 메뉴는 대하 소금구이였다.

이후 '친친주'를 소개한 비는 "친친주는 싸이 형한테 배웠다. 소주 1컵에 맥주 1컵, 사이다 1컵"이라고 비율을 밝혔다. 송진우는 "달고 알콜향 확 나고 맛있다"며 "이게 다섯잔이면 그거라고?" 반말했다가 "친친주라 벌써 친해진 줄 알았다"고 해명했다.

송진우는 "이걸 마셔야 우리가 시언이 형 없이도 만날 수 있는 거다"라고 밝혔다. 이어 송진우는 "원래 시언이 형이랑 진짜 가족 같은 사람이어서 거기에서 연결이 됐다"고 비와 친해진 계기에 대해 설명했다.

이에 비는 이시언과 전화 연결을 했고, 받자마자 "진짜 미안한데 2000만 원만 빌려주면 안 되냐. 빨리 쓰고 바로 줄게"고 말했다. 이에 이시언은 "지훈아. 2000만 원 필요하면 네 시계 팔면 되잖아"라며 "너 나한테 돈 빌려달라고 세 번 이야기 했잖아. 이제 그만해. 했던 거 계속 하고 그러지마"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송진우는 조세호에게 전화를 걸었지만 받지 않았고, 장성규 역시 연결이 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두 사람은 음악을 틀으며 분위기를 달궜고, 송진우는 비 성대모사로 노래를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