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S2 '빨강 구두' 방송 캡처
사진=KBS2 '빨강 구두' 방송 캡처


'빨강 구두' 선우재덕이 소이현이 최명길 딸이라는 사실을 알았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에서는 권혁상(선우재덕)이 김진아(김젬마, 소이현 분)의 행방을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권혁상은 소태길(김광영 분)을 납치해 협박하며 김진아의 행방을 물었다. 소태길은 어쩔 수 없이 김젬마에게 전화를 걸었다. 김젬마가 김진아라는 사실을 모르는 권혁상은 "만나서 얘기하자"고 제안했다.

김젬마는 모자, 마스크를 착용해 얼굴을 가리고 권혁상을 만났다. 그는 "내가 김정국 딸이다. 당신은 살인자, 악마"라며 분노했다. 권혁상이 김젬마가 김진아라는 사실을 알아차릴 뻔했지만 다행히 윤기석(박윤재 분)의 도움으로 자리를 떠날 수 있었다.

윤기석은 김젬마를 집에 데려다주며 "왜 이렇게 무모하고 어리석냐. 거기가 어디라고 혼자 들어가"라며 걱정스러운 마음에 언성을 높였다. 김젬마는 "제발 정신차려라. 나 윤기석 동생 윤현석(신정윤 분)과 결혼할 사람"이라고 말했다. 윤기석은 "그렇게 말하면 네 마음이 편하냐. 그럼 네가 하고 싶은대로 해라. 대신 현석이와 결혼만은 포기해라. 혜빈이 네 동생이고 현석이는 내 동생이다"고 했다. 김젬마는 "오해하는 모양인데 난 문제 없다. 나 윤기석이 아니라 윤현석 사랑한다. 오빠한테 처음부터 의도적으로 접근한거다. 내가 좋아하는 사람은 윤현석"이라며 일부러 윤기석에게 상처 주는 말을 했다.

윤기석은 윤현석과 김젬마 문제로 또 다투게 됐다. 윤현석은 "형과 젬마는 끝났다. 제발 인정해라. 젬마는 형이 아니라 날 좋아한다"고 말했다. 윤기석은 "젬마는 널 좋아해서 결혼하려는 게 아니라 널 이용하려는 거다. 복수 때문에 너와 결혼하려고 하는 거다"며 "어제 무슨 일을 당했는지, 그러고도 꼭 결혼해야 하는 건지 물어봐라"고 밝혔다.

권혁상은 이후 김젬마가 구두 펜던트의 목걸이를 하고 있던 것을 떠올렸다. 이에 김젬마가 김진아라는 사실을 알아차렸다. 권혁상은 김젬마와 민희경(최명길 분)이 손을 잡고 자신을 곤경에 빠뜨렸을 것이라고 의심하게 됐다. 민희경은 자신의 책상 위에 김젬마의 구두 목걸이가 올려져있는 것을 발견하고 질겁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