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과후 설렘' 로고./사진제공=MBC
'방과후 설렘' 로고./사진제공=MBC


MBC 글로벌 걸그룹 오디션 예능 프로그램 ‘방과후 설렘’이 오는 11월 28일 첫 방송을 확정 했다.

‘방과후 설렘’은 데뷔와 함께 빌보드 차트인에 도전할 글로벌 걸그룹을 발굴, 육성한다. 이번 편성은 MZ 세대들에게 ‘방과후 설렘’을 더욱 확실하게 어필할 기회가 될 전망이다. 편성 시간대는 논의 중이다.

‘방과후 설렘’은 ‘프로듀스101’, ‘쇼미더머니’, ‘언프리티 랩스타’ 등 수많은 오디션 히트작을 기획한 한동철 PD와 MBC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았다.

정규 방송 편성 전 지난 9월부터 약 2개월간 네이버 NOW(나우)를 통해 프리퀄 ‘등교전 망설임’을 제작하여 본 방송에서는 보기 힘든 속 이야기부터 소아 청소년 정신의학과 전문의 오은영 박사가 83명 연습생의 멘탈을 케어, 성장 스토리까지 담아내며 재미를 더하고 있다.

또한 83명의 연습생들은 프리퀄 방송은 물론 숏폼, 메타버스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더불어 지난 2일부터는 MBC ‘쇼! 음악중심’에서 3학년을 시작으로 매주 학년별로 무대에 오르며 음악방송에선 보기 힘든 압도적인 규모로 팬들을 사로잡은 바, 전 세계 팬들의 마음을 훔칠 준비를 마친 상태다.

‘방과후 설렘’은 내달 28일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