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윈도' 티저 영상./사진제공=채널A
'쇼윈도' 티저 영상./사진제공=채널A


채널A 새 월화드라마 '쇼윈도:여왕의 집' 남편의 여자와 친구가 된 송윤아, 그녀에게 무슨 일이 펼쳐질지 이목이 집중된다.

오는 11월 첫 방송되는 '쇼윈도:여왕의 집'은 남편의 여자인 줄 모르고 불륜을 응원한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치정 멜로드라마다. 파격적인 스토리와 송윤아, 이성재, 전소민 등 명품 배우 조합이 시청자들의 기대를 불러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지난 18일 '쇼윈도:여왕의 집'의 첫 티저가 공개됐다. 이번 티저에서는 극중 송윤아와 전소민의 특별한 관계를 엿볼 수 있다.

공개된 영상은 "저한테 왜 잘해주세요?"라는 전소민(윤미라 역)의 질문으로 시작된다. 이에 송윤아(한선주 역)는 "우리, 보통 인연이 아니잖아요"라고 답한다. 이어 송윤아와 전소민이 함께 있는 모습이 몽타주로 지나가며 두 사람의 짙은 인연을 짐작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전소민은 "제가 동생 할까요?"라고 물으며 송윤아와의 인연을 더욱 깊게 만든다. 여기에 송윤아는 "우리 자매해요. 지금 이 시간부로"라고 동조하며 두 사람의 워맨스를 완성한다.

이어 화면에 등장하는 '내 남편의 여자', '그녀의 사랑을 응원했다'라는 문구는 이들 사이에 반전이 있다는 것을 암시한다. 이와 함께 극중 송윤아의 남편으로 등장하는 이성재(신명섭 역)와 전소민이 같이 있는 모습, 피에 젖은 한 여자의 팔, 사랑을 나누는 남녀, 차 사고 등 강렬한 장면이 펼쳐지며 심상치 않은 일들이 벌어질 것이란 걸 보여준다.

마지막으로 '쇼윈도:여왕의 집'이라는 타이틀이 뜨며 유리가 깨지는 소리가 들린다. 마치 쇼윈도 유리가 깨지는 듯한 효과를 주는 타이틀이, 깨진 유리 뒤편에 무엇이 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쇼윈도:여왕의 집' 첫 티저는 20초 남짓의 영상에 송윤아와 전소민의 뒤틀린 워맨스를 담아내며 막강한 임팩트를 선사했다. 내 남편의 여자의 사랑을 응원한 송윤아와, 내 남자의 아내와 친해진 전소민. 이 기묘하고 독특한 관계가 앞으로 어떤 사건을 만들어갈지, 또 그 사건들은 시청자들에게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호기심이 커진다.

'쇼윈도:여왕의 집'은 오는 11월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