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2 새 출연자 등장
이혼 사유, 말 못 해
"시즌1 방송하고 있을 때"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이혜영이 이혼 3개월 차 출연자에 깜짝 놀랐다.

17일 밤 방송된 MBN '돌싱글즈 시즌2' 첫 회에는 새로운 출연자들이 등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어색함이 감도는 가운데, 두 번째 여성 출연자로 김은영이 출연했다. 그는 "이혼한 지 3개월 됐다"라고 운을 뗐고, MC들은 크게 놀랐다.

제작진이 이혼을 결심한 이유를 묻자, 출연자는 "말 해야 하나"라며 말을 머뭇거렸다. 이어 다음 기회에 말을 하겠다며 결국 대답을 하지 못했다.

유세윤은 "3개월이면 시즌1 방송을 할 때다"라고 말했고, 이혜영은 "방송을 보고 용기를 낸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지혜는 "이혼은 3개월 전이지만 마음은 훨씬 전부터였을 수도 있다. 이야기를 들어봐야할 것 같다"라고 밝혔다.

해당 출연자는 "이제는 같이 시간을 많이 보내고 싶고, 사랑을 많이 받는 아내가 되고 싶다"라는 마음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