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순옥 작가는 강호동의 팬?
강호동, "분명하다" 주장
진지희, 전화 한 통으로 '논란 정리'
사진제공=JTBC
사진제공=JTBC


강호동이 “김순옥 작가는 내 팬클럽 회원이 분명하다"라고 주장했다.

16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드라마 '펜트하우스’에 출연했던 ‘펜트 키즈’ 진지희, 김현수, 최예빈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형님학교를 찾은 세 사람은 마치 CD를 삼킨 듯한 놀라운 가창력을 보여주며 형님들을 깜짝 놀라게 만드는가 하면, 그동안 공개하지 않았던 색다른 예능감을 뽐내기도. 특히 진지희는 독특한 발성 연습법을 선보여 지켜보던 형님들의 연기 욕심에 불을 지핀다.

이날 강호동은 "김순옥 작가가 나의 팬클럽인 ‘낙랑 공주’가 분명하다"라고 주장해 눈길을 끌었다. 강호동의 주장에 따르면, 극중 사투리를 쓰는 ‘구호동’ 역이 본인의 캐릭터를 따서 만들어졌다는 것. 묘하게 설득력 있는 강호동의 주장에 형님들과 전학생들은 웃음을 참지 못하면서도 고개를 갸우뚱한다.

이때 진지희는 “호동이 말을 확인하기 위해, 쉬는 시간에 직접 김순옥 작가님께 연락했다”라며 논란을 정리했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 김순옥 작가의 답장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진지희의 활약은 2교시까지 이어졌다. 아이돌 못지 않은 춤선을 보여주며 감탄을 자아낸 것. 최예빈과 김현수 역시 독특한 춤사위로 큰 웃음을 선사한다.

'아는 형님'은 오는 16일(토) 저녁 7시 40분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