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활동 신호탄
성인 연기자로 도약
배우 박지빈/ 사진=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지빈/ 사진=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박지빈이 JTBC 새 주말드라마 '구경이'로 활동을 이어간다.

11일 소속사 커즈나인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박지빈이 '구경이'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구경이'는 게임도 수사도 렉 걸리면 못 참는 방구석 의심러 구경이(이영애 분)의 하드보일드 코믹 추적극. 앞서 이영애, 김혜준, 김해숙, 곽선영 등이 출연을 결정지어 탄탄한 라인업으로 하반기 기대작에 손꼽히고 있다.

박지빈은 극 중에서 김해숙의 아들 '허현태' 역을 맡는다. 허현태는 고운 얼굴과 나긋나긋한 말투로 사람들의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캐릭터로, 싱그러운 비주얼과 뛰어난 캐릭터 흡입력을 자랑하는 박지빈의 출연 확정 소식에 벌써부터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가 그 열기를 더하고 있다.

그간 다수의 작품에서 최고 배우들과 함께 연기 합을 맞추는 등 일찍이 '믿보배(믿고 보는 배우)'라는 수식어를 따낸 박지빈이었기에 한층 더 깊어진 연기력과 함께 성인 연기자로서의 활동에 본격적인 시동을 건 그가 '구경이'에서는 어떠한 활약을 펼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구경이'는 오는 30일 방송될 예정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