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사낟' 스틸컷./사진제공=MBC
'나 혼자 사낟' 스틸컷./사진제공=MBC


기안84와 샤이니 키가 ‘무무상회’의 방탈출 게임 못지않은 구매 미션에 경악한다.

오는 10월 1일 방송되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무무상회’의 방탈출급 구매 미션에 경악한 기안84와 키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주에 이어 기안84와 키는 전현무의 기부 파티 ‘무무상회’에서 본격적인 쇼핑에 나선다. 화수분처럼 물건이 튀어나오는 ‘무무상회’를 본 기안84와 키는 입을 다물지 못했다고. 특히 샤이니 키는 눈이 커다래진 채 극락을 만난 듯한 리액션을 보여주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키는 “여기가 보물창고네”를 외치며 전현무의 집안 곳곳을 탐방한다. 양손 가득 물건을 안아 올린 키는 마침내 ‘무무상회’ 쇼핑왕에 등극했다고 해 그의 장바구니 속을 향한 궁금증을 한껏 끌어올린다.

마침내 찾아온 가격 정산 시간, 기안84와 키는 “좋은 일 하는 거니까”라며 전현무가 책정한 가격표에 웃돈까지 얹은 금액을 선뜻 내놓으며 ‘기부 플렉스’를 선보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즐거운 쇼핑이 끝을 달할 무렵, 두 사람을 기다리고 있었던 것은 전현무가 만들어낸 덫이었다. 한 보따리 쇼핑 짐을 챙겨 집에 돌아갈 채비를 하던 기안84와 키를 막아선 것. 전현무는 “방탈출이야. 이거 못 찾으면 못 나가”라며 한 무더기의 ‘이것’ 지옥을 선물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전현무의 미션을 마주한 두 사람은 올라간 입꼬리와 함께 경악을 숨기지 못하고 있어 폭소를 유발한다. 기안84는 “전자기기 괴담 같다. 증식하는 것 같아”라며 때늦은 공포 체험에 만족감을 드러냈다고.

기안84와 키가 최선을 다해 미션을 풀고 있는 모습이 보이는 가운데, 두 사람이 미션을 성공하고 무사히 ‘무무상회’를 탈출할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기안84와 샤이니 키의 ‘기부 플렉스’는 오는 10월 1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기안84는 2019년 11월 송파구 석촌동에 위치한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건물을 46억 원에 매입했다. 해당 건물의 현재 시세는 약 60억 원으로 2년 만 14억 상당의 시세차익을 얻게 됐다. 웹툰 작가로서의 연봉도 2019년 기준 약 17억 5천만 원으로 알려졌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