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전현무가 기안84의 웹툰 마감을 축하하기 위해 ‘마감 샤워’ 이벤트를 펼친다. 이동식 욕조를 준비해 구석구석 묵은 때를 밀어주는 것은 물론 고무대야와 나무판자를 활용한 봅슬레이를 제작해 스릴 만점 질주를 즐겼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늘(13일) 방송되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전현무가 기안84를 위해 준비한 ‘마감 샤워’ 여행이 공개된다.

무지개 회원들과 함께할 ‘마감 샤워’ 여행에 잔뜩 들뜬 기안84는 전현무를 특별한 숙소로 안내한다. 무성한 풀숲에 위치한 이 날의 숙소는 음산한 기운이 감도는 폐가. 전혀 예상치 못한 숙소의 현실을 마주한 전현무의 질색팔색한 반응이 웃음을 자아낸다.

사람의 흔적이 남아있는 으스스한 폐가에 들어선 두 겁쟁이들은 용기를 내어 심장 쫄깃해지는 룸투어에 나서 호기심을 유발한다.

전현무는 한여름에 썰매를 타고 싶다는 기안84의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 고무대야와 나무판자에 바퀴를 달아 봅슬레이를 함께 만든다.

또 나무판자 봅슬레이에 동반 탑승한 전기 형제의 모습이 포착돼 기안84가 그토록 바라던 소원을 이룰 수 있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기안84는 ‘마감 샤워’ 여행의 하이라이트를 장식하는 전현무의 특별 이벤트에 “기묘해요”라는 기분을 드러내면서도 전현무의 아버지 같은 지극정성에 감동해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는 전언이다.

‘전기 형제’의 마감 샤워 여행은 13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