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주, 거미 편 출연
특별한 인연 공개?
"거미, CG 같다" 팬심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박진주가 거미 노래를 불렀다.

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거미 특집이 그려졌다.

세 번째로 무대에 오른 박진주는 거미와 특별한 인연이 있다며, "조정석과 한 드라마에 출연했다. 학교 선배님이기도 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박진주는 "오랫동안 팬이었다. 인간이 부를 수 있는 노래가 아니라고 생각했다. 안간힘을 써도 나는 안 된다고 생각했다. 정말 존경한다"라고 말했고, '태양의 후예' OST를 불렀다.

그는 자신의 강점에 "아무래도 나 혼자 가수가 아닌 배우이다보니까 스토리, 감정 등을 최대한 활용해보려고 한다"라며, 거미에 대해 "현실 같지가 않다. 대기실에서 잠깐 거미 님을 만났는데 CG 같았다"라고 다시 팬심을 드러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