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새해 선물 준비
"2021년 꽃길 걷자"
이찬원 "센스+섬세함 갖췄어" 감탄
'뽕숭아학당' 임영웅./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예능 ‘뽕숭아학당’에서 임영웅이 멤버들을 위한 깜짝 새해 선물을 준비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뽕숭아학당’ 33회에서는 TOP5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가 2021년 신축년 새해 첫 수업으로 ‘소’와 관련된 선생님들을 만나 뜻깊은 가르침을 받는 ‘황금소 특집’이 펼쳐진다.

멤버들은 수업에 앞서 선물로 마련된 순금 한 돈의 ‘황금소’를 보고 탄성을 지른다. 황금소 앞에 옹기종기 모인 채 마치 빨려 들어갈 듯 격한 리액션을 터트리며 뜨거운 열의를 다진 것. 이어 멤버들은 ‘미스터트롯’ 레드 슈트 오프닝 당시 함께한 로데오 데스파시 ‘소’를 타는 게임에 나서고, 로데오 소를 타기 전부터 넘어지고 미끄러지는 등 포복절도 몸 개그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뽕숭아학당' 임영웅./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사진제공=TV조선
무엇보다 임영웅이 ‘베스트 리액션상’ 수상자다운 댄스 실력으로 분위기를 후끈하게 달구자, 멤버들 차례대로 격렬하게 요동치는 소 위에 올라타 자연스럽게 몸을 맡기기 시작한다. 특히 영탁은 트롯맨 공식 ‘활력왕’다운 남다른 에너지를 뿜어내 현장을 들썩이게 한다.

다음 수업은 연기력과 상상력이 무엇보다 중요한 ‘마술 수업’으로, 소의 날에 태어난 일루셔니스트 이은결이 특별 선생님으로 등장한다. 이은결은 간단한 마술로 멤버들의 연기력을 테스트한 후 첫 조수로 영탁을 지목하지만 영탁은 마술 도구를 깨는 등 ‘마이너스의 손’에 등극, 장민호로부터 “마술 저렇게 하는 사람 처음 봤어”라는 야유를 들어 한바탕 웃음바다를 이룬다.

멤버들은 이은결로부터 무대 위에서 선보일 수 있는 ‘뽕 좋아요’ 개인기를 전수받아 처음으로 마술 개인기를 시도한다. 멤버들은 신나는 노래에 맞춰 각자의 개인기를 뽐내고, 이중 트롯맨 공식 몸치 이찬원은 어설픈 개인기 탓에 삐걱대는 ‘또봇’으로 변신해 폭소를 자아낸다.
'뽕숭아학당' ./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사진제공=TV조선
임영웅은 새해를 맞아 TOP6 표식과 각자의 팬클럽 색깔을 넣은 놀라운 디테일의 새해 선물을 준비해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한다. 임영웅은 “2021년 깜짝 선물과 함께 꽃길 걷자. 팬들을 위해서 열심히 일하라는 뜻”이라며 선물을 건네고, 이를 본 이찬원은 “센스와 섬세함을 갖췄어”라고 감탄했다고 해 임영웅이 직접 준비한 새해 첫 선물은 무엇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제작진 측은 “새해 첫 방송분인 만큼 트롯맨들 역시 그 어느 때보다 열정을 갖고 ‘뽕숭아학당’ 녹화에 임했다”며 “2021년 새해에도 시청자 여러분의 가정에 행운과 건강이 함께 하길 바라며, 트롯맨들에게도 뜨거운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뽕숭아학당’ 33회는 오는 6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