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뽕숭아학당', 지난달 30일 방송
지승현, 영탁과 남다른 인연 공개
뜻밖의 브로맨스 '웃음'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화면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화면


배우 지승현이 트로트 가수 영탁과 뜻밖의 브로맨스를 선보였다.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다.

지난달 30일 방영된 ‘뽕숭아학당’에서 지승현은 영탁의 고마운 은인으로 초대돼 예능 나들이에 나섰다.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영탁은 지승현을 “은인이지만 처음 보는 분”이라고 표현해 궁금증을 자아냈던 바 있다.

이날 방송에는 영탁과 지승현의 인연이 밝혀졌다. 영탁은 고등학교 선배지만 일면식도 없던 지승현에게 SNS를 통해 ‘니가 왜 거기서 나와’ 뮤직비디오 출연을 부탁했다. 이에 지승현은 흔쾌히 응하며 특별출연이 성사된 것.

이후 영탁은 고마움을 표하고자 지승현을 은인으로 초대했다. 트롯맨 F4의 열렬한 환영을 받으며 등장한 지승현은 훈훈한 미소와 훤칠한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임영웅과 이찬원은 지승현이 출연한 영화 ‘바람’을 언급하며 환호했다.

실제로 처음 만난 지승현과 영탁은 어색한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그러나 금세 친해지며 남다른 케미를 뽐냈다.

이어진 명절선물 쟁탈전에서 지승현은 유쾌함과 진지함을 넘나드는 열정을 펼쳤다. 그는 코끼리 코를 돈 후 짝꿍과 손가락을 맞대는 게임에서 몸개그로 폭소를 유발했다.

"성악을 개인기로 준비했다"며 자신 있게 나선 지승현은 ‘선구자’를 진지하게 열창했으나, 다소 민망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방송 직후 각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지승현의 이름이 오르내리며 화제가 됐다. 시청자들은 "지승현 은근 예능캐였네", "코끼리 코 돌 때 엄청 웃었다", "지승현 의리 있고 멋있네"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뽕숭아학당'은 매주 수요일 밤 10시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