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세미, tvN '여신강림'서 문가영 친언니 役
걸크러시한 모습으로 반전 매력 예고
올 하반기 첫 방송
배우 임세미.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임세미. /사진제공=YNK엔터테인먼트


배우 임세미가 tvN 새 드라마 ‘여신강림’에 합류한다.

‘여신강림’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임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이수호(차은우 분)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물이다.

임세미는 극 중 여신 미모에 공부까지 잘하는 '엄친딸(엄마친구딸)' 임희경 역을 맡았다. 임희경은 임주경의 친언니로, 눈에 띄는 미모와는 다르게 털털한 성격을 지닌 인물이다. 특히 사랑을 할 땐 마음에 꽂힌 남자를 쟁취하기 위해 저돌적으로 돌진하는 걸크러시한 면모를 가졌다.

임세미는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몰입도를 높이며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앞서 그는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 김보영으로 분해 질투와 시기, 혼란에 휩싸인 캐릭터의 복잡한 감정선을 탁월하게 그려냈다.

매 작품 변신을 거듭하며 다채로운 모습을 선사하고 있는 임세미인 만큼 이번 작품을 통해 보여줄 활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여신강림’은 올 하반기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