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형·김지혜 "이혼 생각 해봤어"
"개그맨 끼리 결혼하면 행복해"
김숙·송은이에 적극 추천
개그맨 부부 박준형, 김지혜/ 사진=KBS2 제공
개그맨 부부 박준형, 김지혜/ 사진=KBS2 제공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박준형, 김지혜가 개그맨 부부의 장점을 전한다.

28일 방송되는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대세 부부 박준형, 김지혜가 폭소만발 부부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최근 녹화에서 최근 3~40대 사이에서 ‘워너비 부부’로 통하는 박준형, 김지혜가 “신혼 때부터 이혼설이 있었다”고 털어놔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계속해서 버티다 보니 이제야 빛을 보는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평소 아이디어 회의를 함께 한다며 “개그를 같이 짤 수 있어서 너무 좋다”고 밝혀 뼈그맨의 면모를 드러냈다고. 게다가 다투다가도 “웃음이 터져 싸움이 금방 끝난다”며 개그맨 부부만의 장점을 공개해 모두의 부러움을 샀다.

뿐만 아니라 박준형, 김지혜는 김숙과 송은이에게도 개그맨 부부를 적극 추천하며 ‘개그맨 남편 중매’를 즉석에서 진행했다. 주병진부터 김준호, 지상렬에 이르기까지 아직 장가를 가지 않았거나 다녀온 개그맨 신랑감들이 줄줄이 등장했다. 이에 김숙은 “그렇게 되면 내가 (이혼) 1호가 될 거다”라는 말을 남겼고, 송은이 또한 발끈하며 “그들과 형제같은 사이”라고 말해 옥탑방을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28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