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일주, 김동욱-문가영 쇼윈도 연애 눈치채나?
‘그 남자의 기억법’의 지일주가 김동욱, 문가영을 싸늘한 눈빛으로 지켜보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제공=MBC
‘그 남자의 기억법’의 지일주가 김동욱, 문가영을 싸늘한 눈빛으로 지켜보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제공=MBC


MBC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연출 오현종 이수현, 극본 김윤주 윤지현, 제작 초록뱀 미디어)에서 다정한 연인 포스를 풍기는 김동욱, 문가영의 모습과 함께 이를 지켜보는 지일주의 싸늘한 눈빛이 포착돼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김동욱, 문가영의 설레는 로맨스와 함께 두 사람을 둘러싼 미스터리가 드러나며 흥미를 높이고 있는 ‘그 남자의 기억법’ 측은 오늘(1일) 김동욱(이정훈 역), 문가영(여하진 역), 지일주(지현근 역)의 심상치 않은 삼자대면이 담긴 현장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는 한 자리에 모인 김동욱, 문가영, 그리고 지일주의 모습이 담겨있다. 김동욱과 문가영은 다정한 연인 포스를 뽐내고 있다. 두 사람은 나란히 앉아 서로를 보며 미소를 띠고 있는데 달달한 이들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한다. 두 사람은 비밀 이야기를 나누듯 눈빛으로 사인을 주고 받는 가운데 문가영을 향한 김동욱의 눈빛에서 꿀이 뚝뚝 떨어져 설렘을 배가시킨다.

그런 가운데 지일주가 두 사람의 모습이 탐탁지 않은 듯 예의주시하고 있어 긴장감을 높인다. 극 중 문가영 주연 영화의 감독인 지일주는 첫 등장부터 미스터리한 행동들로 시청자들의 의심을 받았다. 두 사람의 공개 연애에 예민하게 반응하고, 문가영에게 과도한 스킨십을 하며 싸한 분위기를 만들었던 것. 이에 지일주의 진짜 속내가 무엇일지, 나아가 그가 김동욱-문가영의 쇼윈도 연애를 눈치챈 것은 아닐지 오늘(1일) 방송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그 남자의 기억법’은 오늘(1일) 밤 8시 55분에 방송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