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에릭남, 솔라 / 사진제공=MBC ‘우리 결혼했어요’
에릭남, 솔라 / 사진제공=MBC ‘우리 결혼했어요’


‘우리 결혼했어요’ 에릭남과 솔라가 두바이에서 할로윈을 만끽했다.

29일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는 ‘똥이 커플’ 에릭남과 솔라의 초호화 두바이 여행 현장이 공개됐다.

두 사람은 세계 최대 실내 테마파크를 방문하는가 하면 할로윈 데이를 미리 경험해보는 시간을 마련, 각각 뱀파이어와 마녀로 변신해 즐거움을 배가시켰다.

에릭남은 흰색 셔츠에 뱀파이어의 상징인 검정망토를 착용하고, 솔라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올블랙 마녀룩을 장착해 눈길을 끌었다.

에릭남은 자신의 모습이 어색해 쑥스러움을 내비쳤지만 솔라는 한껏 들뜬 모습이었다. 에릭남은 “제 옆에 아름다운 마녀가 있어 좋았죠”라고 고백하며 ‘마녀 솔라’의 매력에 흠뻑 빠진 모습을 보여줬다.

이 밖에도 두 사람은 놀이기구를 타며 스릴을 만끽하는 등 초호화 여행을 제대로 즐겨 달달함을 안겼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