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김현주, 주상욱 / 사진=JTBC ‘판타스틱’ 캡처
배우 김현주, 주상욱 / 사진=JTBC ‘판타스틱’ 캡처


‘판타스틱’ 김현주가 주상욱과 이별을 결심했다.

23일 방송된 JTBC ‘판타스틱‘에서는 최진숙(김정난)의 권유로 류해성(주상욱)과 헤어짐을 결정한 이소혜(김현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최진숙은 이소혜를 찾아와 “암 걸렸다며. 딱하다”라면서 “해성이 입양됐다 파양된 아이다”라고 해성의 사정을 밝혔다. 이어 “기자들이 이미 다 알고 있다”라며 은근슬쩍 이소혜를 협박했다.

이후 이소혜는 류해성의 연락을 거부했다. 류해성은 이소혜에게 일방적으로 “자? 잘자 우리 소혜”라며 다정한 문자를 남겼지만, 이소혜는 아무 말을 할 수 없었다. 이소혜는 류해성의 눈을 피해 이사할 집을 알아보러 다니며 해성을 피했다.

류해성은 이소혜를 찾아 왔지만 이소혜는 “기사 날 뻔한거 겨우 막았다고 들었다. 난 내 커리어가 더 중요하다”라며 “지난 며칠 즐거웠다. 좋은 추억으로 남자”라고 이별을 고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