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준희 채널
사진=김준희 채널


방송인 출신 사업가 김준희가 고지혈증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김준희는 지난 8일 "와…평생을 관리하고 운동하고 먹고 싶은 거 참아가며 살았는데 유전적인 이유가 높을지도 모르는 고지혈증이라니…근육 만들려고 소고기 닭고기 단백질 열심히 먹었는데 요산 수치가 높아 고기를 끊어야 한다니"라는 글과 함께 종합 건강검진 결과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김준희 채널
사진=김준희 채널
이어 그는 "간초음파를 해봐야 할 것 같다는 의사쌤 말에도 '멘붕'에 '멘붕'…스트레스 관리 안 하면 정말 큰일난다는 말씀에 또 '멘붕'…일에 매달려 몸 관리 멘탈 관리 안 한 내 잘못이려니 해야 하나…후아…"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디자이너 김우리는 "쭈니야 진짜 건강부터 챙겨라잉, 무조건 건강 먼저야"라고 걱정했다.

김준희는 2020년 5월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 쇼핑몰을 함께 운영 중이다. 그는 한 예능에 출연해 자신의 쇼핑몰 매출액이 100억을 달성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