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병원 원장님과 다정하게 한 컷…'연진이 딸' 예솔이, 귀엽게 브이


배우 오지율이 '더 글로리' 촬영장에서 무한 사랑을 받았다.

최근 오지율 모친은 "예전에 드라마에서 유치원 원장님 역으로 뵈었을 때
너무나 강렬한 인상을 받았던 #김정영 배우님 더글로리에서 함께 뵙게 되어 무척 반가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지율은 김정영 배우의 품에 안겨 브이를 하는 모습. 마치 엄마와 딸 같은 포근함을 가져다 준다.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문동은이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오지율은 극중 하예솔을 연기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