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단독 콘서트 전 팬들 사랑 예열…24일 팝업 스토어 오픈


에스파(aespa,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첫 단독 콘서트에 앞서 팬들을 위한 팝업스토어를 오픈한다.



에스파의 팝업 스토어 ‘Come to MY illusion’(컴 투 마이 일루전)은 2월 24일부터 3월 5일까지 총 10일간 더현대 서울 5층 사운드 포레스트에서 만날 수 있다.



앞서 에스파는 오는 2월 25~26일 첫 단독 콘서트 ‘2023 aespa 1st Concert ‘SYNK : HYPER LINE’’(2023 에스파 1st 콘서트 ‘싱크 : 하이퍼 라인’)의 개최 소식을 알린 바, 하루 전날인 24일 팝업 스토어까지 오픈하며 팬클럽 ‘MY’(마이)의 사랑에 보답하는 ‘에스파 위크’를 선사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팝업스토어는 에스파 대형 스노우볼과 함께 팬들을 위해 준비한 사랑스러운 MY룸, 팝업 현장에서만 촬영할 수 있는 네컷사진 포토부스와 에스파만의 매력을 그대로 담은 MD 등 다채로운 즐길 거리로 꾸며질 예정이어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한편, 에스파는 2월 25~26일 양일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첫 번째 단독 콘서트 ‘2023 aespa 1st Concert ‘SYNK : HYPER LINE’’을 통해 미공개 신곡과 메가 히트곡을 포함한 풍성한 세트리스트로 관객들을 열광케 할 전망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