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차주영
/사진 = 차주영


배우 차주영이 담요로 몸을 감쌌다.

차주영은 24일 "호달달"이라고 적고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서 차주영은 풀 메이크업한 얼굴에 담요를 돌돌 말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에 배우 임지연은 "귀여워"라고 적었다.
/사진 = 차주영
/사진 = 차주영
차주영은 '더 글로리'에서 박연진(임지연)과 함께 문동은(송혜교 분)에게 지옥을 선물한 가해자 중 한 명인 스튜어디스 최혜정 역을 연기했다. 김건우 역시 가해자 5인방 중 하나인 손명오로 분했다.

한편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문동은이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현재 넷플릭스 방영 중이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