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뷔 '2022 최고의 패션 모멘트'.. 美보그 선정


방탄소년단 뷔가 2022년을 결산하는 수많은 연말 리스트에 등장하며 독보적인 인기와 영향력을 증명하고 있다.


美패션지 ‘보그(Vogue)’는 ‘2022년 최고의(Biggest) 패션 모멘트’ 중 하나로 뷔를 선정했다.

보그는 ‘2022년 최고의 패션 모멘트’를 통해 한 해 동안 패션계에서 가장 화제가 되었던 순간들을 리뷰했다.

팝스타 리한나의 스트리트 패션, 보테가 베네타의 마티유 블라지의 데뷔무대, 디자이너 글렌 마틴스의 부활 등과 함께 뷔와 리사의 셀린느 쇼 참석이 최고의 모멘트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BTS 뷔 '2022 최고의 패션 모멘트'.. 美보그 선정
뷔는 지난 해 6월 셀린느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에디 슬리먼의 개인 초청으로 파리 패션위크 셀린느 쇼에 참석했다. 전세기와 함께 1박에 최고가 2000만원에 달하는 스위트룸 제공 등 극진한 대우를 받았음은 물론, 전대미문의 인파를 불러 모으며 패션계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트위터 분석사이트 'getdaytrends'의 7월 기준 직전 한 달간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트윗량을 기록한 해시태그도 바로 '#TAEHYUNGxCeline'였다.

인플루언서 마케팅 업체 lefy에 따르면 뷔가 패션위크 기간 동안 인스타그램에 올린 셀린느 공식계정 태그 포스트는 1200만 달러의 EMV로 파리 및 밀라노 패션위크를 통틀어 포스트 당 최고 금액을 기록하기도 했다.미

지니어스 코리아는 뷔가 셀린느 쇼에서 보인 ‘씬 스틸러(scene stealer)’ 면모와 아이코닉 룩, 기록적인 '보그 코리아' 커버가 ‘2022년 최고의 K팝 패션 모멘트’ 중 하나라고 보도했다


글로벌 패션지 더 임프레션의 ’2022 패션 리포트’에서 뷔는 ‘The Bankables(흥행보장 스타)’로 선택된 유일한 남성 아티스트였다

2022년의 또 다른 화제의 순간이었던 그래미 시상식. 그래미 레코딩 아카데미의 공식 계정은 뷔와 팝스타 레이디 가가와의 만남을 2022년 그래미어워즈의 ‘가장 핫한 순간’ 중 하나로 꼽았다.

MTV와 BBC는 뷔와 올리비아 로드리고의 투샷을 각각 ‘2022년 베스트 팝컬쳐 모멘트’와 ‘베스트 5 모멘트’ 중 하나로 선정하기도 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