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한파 녹이는 따뜻한 설인사 "행복한 설, 추억 많이 만드세요"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한파도 녹이는 따뜻한 설날 인사를 전했다.

지난 21일 유튜브 채널 '방탄TV'(BANGTANTV)에는 'BTS 2023 Happy Seollal Greeting'이라는 제목으로 방탄소년단이 설 맞이 인사를 전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이 중 멤버 정국은 깔끔하고 단아한 한복을 입고 마음이 따뜻해지는 설 인사를 건네 눈길을 끌었다.
방탄소년단 정국, 한파 녹이는 따뜻한 설인사 "행복한 설, 추억 많이 만드세요"
영상에서 정국은 부드러운 미소를 지은 채 두 손을 공손히 모으고 "여러분" 이라고 운을 뗐다.

이어서 정국은 "추억 많이 만드시고, 행복한 시간 보내시기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라며 소망이 담긴 메시지를 전해 훈훈함을 안겼다.

또 해당 영상 속에서는 "올해부터는 제발 만 나이로 바뀌었길 바라면서 이 영상을 찍고 있는데...." 라며 "그럼 저도 어려지나요?" 라는 멤버들의 대화가 오고 갔고, 막내인 정국은 "형 신체 나이는 그대로예요" 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국은 고풍스럽고 우아한 자태로 한복도 품격 있게 소화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정국은 매혹적인 장발과 조각 같은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절세 미남 비주얼로 팬심을 설레게 했고, 자체 발광 아우라로 설날을 눈부시게 빛냈다.

이에 "우리 먹짱 정국이 맛있는 것 많이 먹고 행복한 설날 보내야 해♡" "정국아 가족들과 해피 설날보내!!" "정국이 한복 너무 예쁘게 잘 어울린다 귀티 좔좔" "정국아 떡국 먹고 새해에도 건강하자" "올해 정구기 바라는 소원 소망 다 이뤄지길♡" 등 팬들의 반응도 나타났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