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사진 게재 후 10분만에 삭제 왜?...엄마 "실제보다 두배는 커보여"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가 사진을 급하게 삭제해 관심이 쏠렸다.

12일, 혜리는 민낯으로 과자 박스를 들고 장난꾸러기 같은 표정을 짓고 있는 사진을 한 장 업로드 했다. 그러나 10여분 만에 사진을 삭제해 눈길을 끌었다.

혜리는 이후 자신의 어머니와 나눈 메신저 대화를 공개해 그 이유를 해명했다. 어머니가 “마지막 두번째 사진은 너무 안이쁘게 나왔당. 실제보다 두 배는 커보여”라 말했고.

이에 혜리는 ”귀요미인데”라며 반박했고, 어머니는 “아녀”라고 다시 단호히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혜리는 이 대화를 캡처하며 ”삭제한 이유..”라고 덧붙였다.

한편 혜리는 'MBC 2022 연기대상'에서 '일당백집사'로 미니시리즈 부문 우수상을 받았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