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서현 인스타그램
사진= 서현 인스타그램


소녀시대 서현이 '여신' 미모를 뽐냈다.

서현은 지난 1일 "참 많은 분 덕분에 행복하고 감사한 2022년의 마지막을 보내고 새해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흰색 드레스를 입은 서현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서현은 또렷한 이목구비와 가녀린 어깨라인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서현은 '2022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신인상을 받았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