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 사진=정동원 인스타그램
정동원 / 사진=정동원 인스타그램


가수 정동원이 근황을 전했다.

정동원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2019년 12월 18일에 첫앨범 미라클(Miracle) 앨범부터 지금 사내 [MAN] 앨범까지 3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며 "시간이 빨리 지나간 거 같아요. 앞으로도 데뷔 10년이 될때까지 지금보다 많고 다양한 모습을 많이 보여드릴 것이고 더 멋지고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데뷔 3주년을 자축하고 있는 정동원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정동원은 지난 1일 두번째 미니앨범 '사내'를 발매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