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 애아빠' 에릭, 갓난아기→대학생 조카 보며 '격세지감'…"대견스럽네"


'예비 애아빠' 에릭, 갓난아기→대학생 조카 보며 '격세지감'…"대견스럽네"
'예비 애아빠' 에릭, 갓난아기→대학생 조카 보며 '격세지감'…"대견스럽네"
'예비 애아빠' 에릭, 갓난아기→대학생 조카 보며 '격세지감'…"대견스럽네"
신화 에릭이 부쩍 큰 조카를 대견스러워했다.

에릭은 10일 "2004년 미국 LA 공연 때부터 신화 삼촌들이랑 함께해온 에릭삼촌 앞쌈바 옆쌈바를 따라하던 우리 채영이가 이제 대학생이 된다. 할머니, 할아버지도 본인차로 운전해서 구경시켜 드리고, 자기가 일해서 번 돈으로 할머니 에어팟프로 비싼 거 사주고 대견스럽네~ 우동진 삼촌들 새 노래 나왔는데 우리 채영이의 응원도 받길"이라며 조카의 모습이 담긴 사진들을 공개했다. 아기였던 조카는 어느새 훌쩍 자랐다. 과거 방송과 신문에 신화와 함께 언급된 적도 있는 에릭의 조카. 이제는 신화 유닛인 신화 WDJ 댄스챌린지에 함께하며 신화를 응원한다. 에릭은 조카의 모습에 대견스러워하고 있다.

그룹 신화 에릭과 나혜미는 2017년 결혼했다. 나혜미는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