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하원미, 손 꼭 잡고 산책 "느낌 좋아"…다정다감 분위기


추신수 아내 하원미가 늘씬한 몸매로 감탄을 자아낸다.

하원미는 21일 "요런 사진 느낌 좋은데"라며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하원미는 편안한 차림으로 가을 정취가 가득한 길을 걷고 있다. 늘씬한 몸매와 다정다감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추신수와 하원미는 2002년 결혼,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추신수가 소속된 SSG 랜더스는 최근 창단 2년 만에 한국시리즈에서 우승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